Ephemeral
Landscape
_임시풍경

_

"생태학적 야생 공간인 숲은 공포의 대상인 한편 인간이 범접할 수 없기에
신비를 간직하고 있는 미지이다."
- 홍일화 작가 노트 중에서 –

"사회가 정한 다수의 코드에 따라가지 않으면 마치 불법행위를 한 것 인양
살벌한 주위의 시선에 난도질 당하는 느낌마저 든다."
- 홍일화 작가노트 중에서 –

© Copyright 2020 HONGILHWA - All Rights Reserved